오기남 소개오기남 차가버섯 제품소개
발효효소분말 100%, 오기남 효소 골드 제품 특징 소개
오기남  |  kinam_oh@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1  20:36:07
페이스북 트위터 band blog story url

오기남 효소 골드 제품 소개

 

사람이 생명을 유지하고 건강을 관리하기 위해서는 ‘효소’라는 존재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우리 인체는 일초에 6조번의 화학 반응이 발생하면서 생명 활동을 이어갑니다. 그런데 이러한 인체 내 화학 반응에 있어 반드시 필요한 존재가 효소입니다. 효소가 부족하게 되면 이러한 화학 반응들이 원활하게 진행되지 않아 건강에 문제가 발생을 합니다.

   
 

사람이 젊고 건강할 때는 우리 몸에서 충분한 효소를 생산하기 때문에 별 문제가 없습니다. 그러나 나이를 먹어감에 따라 그리고 질병 등으로 인체 기능이 떨어지게 되면 인체 내 특정 효소 또는 효소의 전체 총량이 부족하여 건강에 문제가 발생하고 좋은 것을 먹어도 우리 몸에 들어가 제대로 일을 하지 못하게 됩니다. 

   
 

그래서 평소에 우리 몸에 효소가 부족하지 않도록 효소를 많이 함유하고 있는 생야채나 쌈채소, 백김치, 물김치, 고급 단백질 등을 충분히 섭취할 필요가 있습니다. 또한 우리 몸에서 효소를 주로 생산하는 대장이나 간의 건강을 관리해야만 합니다.

차가버섯을 전문으로 하는 오기남 차가버섯에서 효소 제품을 판매하는 것이 낯선 모습일 수도 있습니다. 이 또한 바로 ‘차가버섯’이 이유입니다. 평소 저희 차가버섯 제품을 드시는 고객분들이 어떻게 하면 좀 더 차가버섯의 제대로 된 효능을 경험할 수 있을까 늘 고민이었습니다. 그래서 오랜기간 고민의 해답으로 선택한 것이 바로 효소입니다. 저희가 판매하는 차가버섯 제품이 인체내에서 제대로 일을 하도록 돕고 감독하는 도우미로서 바로 효소를 선택하게 된 것입니다.

이후 좋은 효소 제품을 찾기 위해 수많은 제품을 테스트 했고 여러 효소 공장들에 발도장을 찍었습니다. 그리고 내공있는 효소 생산업체를 어렵게 인연이 되어 만들어진 제품이 바로 오기남 차가버섯의 효소골드인 것입니다. 

   
 

오기남 차가버섯 효소골드 제품은 3g 단위 스틱으로 포장이 되어 있습니다. 물이나 음료에 타서 드시거나 그냥 입에 털어 넣어 드셔도 괜찮습니다. 보통 아침, 저녁 1포씩 하루에 2포를 드시고요. 필요에 따라 더 많은 양을 드셔도 괜찮습니다. 제품은 60포로 구성되어 하루에 2포를 드실 경우 한달을 드실 분량입니다. 

   
 

효소 골드 제품의 경우 복잡한 첨가물 없이 곡물과 야채를 원료로 한 발효효소분말 100% 제품인데요. 아밀라제, 프로테아제 등 소화계 효소로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인체에는 크게 잠재효소, 대사계효소, 소화계효소가 존재합니다. 잠재효소는 필요에 따라 대사계효소 또는 소화계효소로 바뀌는 기본 효소입니다. 그런데 이 중 대사계 효소의 경우는 인체 외부에서 공급이 힘듭니다. 반면 소화계 효소는 외부에서 공급이 가능합니다. 그래서 소화계 효소를 충분히 공급하게 되면 잠재효소는 대부분 대사계 효소로 바뀌기 때문에 인체 전체에 필요한 효소가 충분히 공급되는 효과를 가집니다. 바로 효소골드가 소화계 효소로만 구성이 된 이유입니다. 

   
 

이제까지 저희 오기남 차가버섯에서 판매중인 효소골드 제품에 대해 설명을 드렸습니다.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오기남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band blog story url 뒤로가기 위로가기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용약관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4다길 18 1502호(마포동,강변한신코아)  |  대표전화 : 02-711-1191  |  E-mail : kinam@korea.com
오기남차가버섯 주식회사  |  사업자번호 : 105-86-75343  |  통신판매번호 : 제2013-서울마포-0086호  |  대표이사·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오기남
Copyright © 2014 오기남 차가버섯. All rights reserved.